2019/05/29 10:29

상쾌한 아침 Letters from me

상쾌한 아침

매일 아침 상쾌한 마음으로 집을 나서면 나를 반기는 것은
줄 지어 늘어선 어린이 영어학원 버스
꽁무니에서 나오는 NO2, SO2, CO
를 마시다가 버스에 타고 있는 시은이 또래 아이들
한참 뛰어놀 나이에 무거운 기내가방을 끌고 다니는 초등학생들
앞서 걷는 인간이 피우는 말보로 냄새
이 어려운 시기에 공짜로 배포하는 신문들
을 보고 아무데나 버리는 인간들
사이로 기필코 모아서 한푼이라도 벌어보겠다는 사람들
의 키는 하필이면 너무나도 작아
선반 위에 버려진 신문은 너무나도 높아
바글바글한 전동차 특유의 인간 냄새를 뒤로 하고
정당한 액수인지 모른 채 요금을 지불하고 나오면
9시 수업에 늦지 않으려는 대학생들로 끝이 안 보이는 줄
너머로 무리지어 지나가는 셔틀 버스
꽁무니에서 나오는 NO2, SO2, CO

나는 오늘 아침에도
세상은 보이지 않는 가치로도 충분히 돌아갈 것이라고
남들에게 보이지 않도록 생각했다.

2009

2019/05/29 10:28

인생 Letters from me

인생

점심 때가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저녁이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점심 때가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저녁이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점심 때가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저녁이 되었다. 배가 고팠다. 밥을 먹었다.

나는 여인1을 사랑했다. 여인1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1을 사랑했다. 여인1은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1을 사랑했다. 여인1은 나를 떠나갔다. 가슴이 찢어질 듯 아팠다.

나는 여인2를 사랑했다. 여인2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2를 사랑했다. 여인2는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2를 사랑했다. 여인2는 나를 떠나갔다. 가슴이 아팠다.

나는 여인3을 사랑했다. 여인3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3을 사랑했다. 여인3은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3을 사랑했다. 여인3은 나를 떠나갔다. 슬펐다.

나는 여인4를 사랑했다. 여인4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4를 사랑했다. 여인4는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4를 사랑했다. 여인4는 나를 떠나갔다. 

나는 여인5를 사랑했다. 여인5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5를 사랑했다. 여인5는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5를 사랑하지 않았다. 여인5는 나를 떠나갔다. 

나는 여인6를 사랑했다. 여인6도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했다.
나는 여인6을 사랑하지 않았다. 여인6은 나를 사랑했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6을 떠나갔다. 

나는 여인7를 사랑했다. 여인7은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나는 여인7을 떠나갔다. 

나는 여인7을 사랑하지 않았다. 여인7도 나를 사랑하지 않았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않았다.

1999

2019/05/29 10:27

비 오는 날 Letters from me

비 오는 날


비가 온다
우산을 쓴다
말 없이 걷는다

앞에 가는 사람이 우산을 접는다
나도 따라 접는다
비가 그쳤나보다

우산을 쓰고 다니는 사람이 눈에 띈다
나를 보고 그도 우산을 접는다
말 없이 걷는다

우산을 쓰고 다니는 사람이 눈에 띈다
나도 따라 우산을 쓴다
이미 옷이 젖은 걸 보니
다시 비가 오는가보다

나에게 정말 필요없는 건
우산인가보다

계속 비가온다
말 없이 걷는다

2001

2019/05/29 10:07

한강 Letters from me

한강공원은 참 재미있는 공간이다. 지난 주와 달라진 거라곤 토요일이라서 주차요금 걱정을 해야한다는 것과 연이 날리는 방향이 반대로 바뀌었다는 것, 그리고 지영이와 하루 종일 함께 있어야 하는 날이라 단 둘이서만 왔다는 점. 자전거 동호회 무리들이 끈끈한 유대감을 과시하려는 건지 아니면 없는 유대감을 만들기 위해 그러는지 몸에 달라붙는 똑같은 옷을 입고 앞으로 달릴 길에 대해 십 분이 넘게 토론하는 모습 뒤로 치킨 배달원들이 분주하게 메뉴판을 돌리고 다닌다. 같은 비비큐인데 저희는 양으로 승부합니다. 지난 번에 알게 된 체인점끼리도 경쟁하게 만드는 프랜차이즈 사업에 대해 분개하면서 왜 이렇게 과자를 안 싸왔냐고 아빠를 나무라는 지영이에게 캬라멜 세 개를 한꺼번에 줬다. 아빠 팔을 베고 누운 지영이는 저 구름이 이 구름보다 빨리 움직인다며 간만에 제법 아이다운 말을 했다. 캬라멜은 과자를 대신하지 못한다. 과자를 왜 이렇게 안 싸왔냐며 캬라멜의 단 맛이 채 가시기도 전에 아빠를 또 나무란다. 과자 대신 캬라멜을 주는 것이고 게다가 캬라멜도 엄밀히 따지면 과자의 일종이라는 사실을 미리 주지해주지 못해 미안하다고 했다. 하지만 너는 2008년 2월생이니만큼 내가 미리 주지해줬다 한들 과자를 또 찾았을텐데 결국 챙기지 못한 아빠의 불찰을 너그러이 용서해주고 다음에 엄마와 언니와 함께 올 때는 많이 싸 오자고 달래는 말이 끝나기도 전에 비누방울 만든다며 뛰어 나간다. 몇 해 전인가는 인라인이 유행이었다. 나도 거기에 편승해 몇 번 라이딩도 했었다. 그게 벌써 칠팔 년 전이라는 기억이 살아나는 바람에, 뭐든 유행이 빠르고 진득하게 이어지는 법이 없는 한국 문화의 경박함을 탓하려다가 그만두었다. 지영이는 비누방울 만드는 걸 관두고 봄에 몇 번 입었다가 아직 빨지도 않았지만 그래도 새 옷 같은 내 청바지에 비누 뭍은 손을 쓱쓱 닦고는 땀을 훔치며 놀이터로 뛰어간다. 혼자서도 놀 수 있는 존재가 어린아이다. 얼마 전 TV에서 후크를 보고 동심을 잃어버린 어른 피터팬이 결국 어른들의 자화상이라는 계몽을 받아들이고야 말았다. 여기도 네버랜드처럼 아이들이 많다. 이곳에서는 모두 밝고 맑게 웃는다. 아이들은 그렇게 자라야 한다. 하지만 세상이 놀이터와 같지 않다는 사실을 알게 될 무렵 나이 든 피터팬처럼 날지 못하게 되겠지. 한강 공원에는 아이들보다 더 많은 피터팬들이 유모차와 그늘막 텐트와 아이들의 장난감을 가지고 전시회를 열고 있다. 모두 날지 못하는 피터팬이다. 덥던 날씨가 갑자기 추워진다. 지영이에게 추우니 그만 가자했더니 이마에 맺힌 땀을 보여준다. 지영이의 허락을 구하기가 쉽지 않을 거란 기대감이 밀려온다. 하지만 날지 못하는 피터팬은 날 수 있는 피터팬을 쉽게 속이는 법. 2012. 9. 15

2014/10/15 20:50

보이지 않는 손 Letters from bits

피케티가 <21세기 자본론>을 들고 나와, 그저 열심히 일하면 먹고 살 수 있는 줄로만 아는 대다수의 민초들에게 세상이 그렇게 돌아가지 않는 증거로 어마무시한 자료를 들이댄 덕에 경제에 약간의 관심이 생겼다. 그렇다고 <21세기 자본론>을 공들여 읽을 짬이 나지도 않고, 읽는다고 이해될 리도 없고 해서 꿩대신 달걀로 <만화로 보는 경제학의 모든 것 - 마이클 굿윈 글, 댄 E. 버 그림>을 읽었다.

달걀인 줄 알았는데, 씨암탉이다.

내가 어린 시절 학교에서 배운 아담 스미스의 <국부론(1776)>은 '보이지 않는 손'이 전부였다. 정부가 개입하지 않아도 보이지 않는 손이 시장을 바람직하게 돌아가게 한다는 그 유명한 내용 말이다. 그것만 보면 아담 스미스는 자유시장을 옹호했지만, 사실은 자유에 대한 책임을 더 세심하게 강조했다. 그러한 그의 좌파적 견해는 '보이지 않는 손'에 가려 소개되지 않고 있었을 뿐이다. 이 책의 저자는 아담 스미스를 시작으로 경제사를 꿰뚫는 와중에, 지금의 신자유주의를 진단하는 데에도 과감히 아담 스미스를 데려온다.

"구성원 대다수(노동자)가 가난고 불행하다면 그 어떤 사회도 번창하거나 행복할 수 없다."

"자본가가 내놓는 새로운 법률이나 상업규제안을 항상 주의 깊게 들어야 한다. 그리고 오랫동안 심사숙고하고 실험한 후에 자본가의 법률이나 상업규제를 적용해야 한다. 그래야만 공공의 이익을 도모할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자본가들에게 농락당하고 지배될 것이다."

"이윤은 가장 빨리 몰락하는 나라가 가장 높다."

"나를 위해 모든 것을, 남을 위해 아무것도 안 하는 것이, 모든 시대에 인류의 지배층이 따르는 저열한 격언이다."

"상인과 제조업자들의 비열한 약탈과 독점 정신은 그가 누구이건 간에 인류의 주인처럼 굴려고 한다."

"상인과 제조업자들은 임금이 높아지면 물건 값이 올라서 악영향이 나타난다고 불평한다. 저들은 높은 이윤이 끼치는 영향에 대해선 한 마디도 안 한다. 자기들의 이익이 끼치는 해악은 입을 닫는다. 오로지 다른 사람들에 대해서만 불평한다."

모두 <국부론>에 나오는 말이다. 

저자는, 밀튼 프리드만이 살려낸 자유주의(신자유주의)의 실패는, 시장이 가난한 자의 필요보다 부자의 변덕을 위해 작동한 데에서 기인한다고 본다. 일례로, 정부가 시장에 개입하지 않을 때 나타나는 외부효과-생산에 따른 오염, 생산설비와 완제품의 안전성 확보 등-는 또 다른 비용을 요구하는데, 신자유주의 시장은 이러한 부정적 외부효과를 공공비용으로 떠넘긴다. 이 또한 아담 스미스가 강조했던 정부의 역할을 무시한 처사다. 저자는 이를 한 문장으로 요약한다.

"만일 우리가 어떤 물건을 사는 데 시장에 나오기까지의 총 비용을 지불하고싶지 않다면, 사회자원을 잘못 사용한 것이다." -만화로 보는 경제학의 모든 것 p.186

신자유주의 체제에서 자본의 소득이 노동 소득을 앞서는 현상을 사람들은 피케티가 공론화하기 전에도 잘 알고 있었다. 다만 그러한 자본의 불균등한 분배가 어느 시점에서 긍정적인 효과(소위 트리클다운, 낙수효과)를 언제까지나 기대할 뿐. 그러나 (있지도 않는) 낙수효과가 긍정적인지 또는 바람직한지에 대한 검토도 제대로 되지 않은 상황 아닌가. 

"(부자들의) 멍청한 짓이나 부도덕조차 유행하고,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이들을 흉내내고 따라하는 것조차 자랑스러워한다. 자신들을 불명예스럽게 하는 일인지도 모르고."
- 애덤 스미스 <도덕감정론> p.231

이미 빈부 격차는 벌어질 대로 벌어져, 전 세계적으로 상위 1% 부유층이 자산의 48%를 소유하고 있고, 상위 8%는 85.3%의 자산을 소유하고 있다고 한다.


출처: Global wealth report 2014 (by Credit Suisse Research)


우리 나라는 과세 자료가 공개되지 않아 자세한 내막을 알 수 없지만, 얼마 전 자본소득의 일부인 배당소득과 이자소득이 공개돼 대략적인 정황을 알게 되었다. 아니나 다를까 상위 1%가 배당소득의 72%와 이자소득의 45%를 가져간다. 



어느 정도의 불평등은 시장 경제에 필요한 것이다. 그러나 그 불평등이 정도를 넘어 시정될 여력이 없고 점점 고착화 되어간다면 정부가 개입하고, 정부가 못 한다면 일반 대중이 개입해야 한다. 그렇게 하지 못한다면, 하위 90% 일반 대중은 10%의 자산을 사이 좋게 나누며 파란약을 삼키고 행복하게 사는 길밖에 없다.

English »
 
Text-to-speech function is limited to 100 characters

2014/03/08 20:10

먹방 2014 Letters from me

오늘 저녁은 일터에서 작업하며 장모님께서 사주신 수제 샌드위치로 저녁 해결. 
DE** and DE*****.
몇 년 전부터 우리 나라에 이런 식의 샌드위치 가게가 나올 것 같더니만 드디어 만남. 
치아바타류의 샌드위치는 이미 나온지 꽤 됐지만, 이스트를 잔뜩 먹인 솜빵이 아닌 호기 스타일의 딱딱한 빵으로 만든 샌드위치는 처음 먹어봄. 우리 나라에서.
하지만 역시 파네라를 따라오려면 멀었...





가격은 후덜덜... 나는 절대 이 가격에 이런 샌드위치 못 먹을듯.

5시간 더 지나서 먹었는데... 배는 그닥 부르지 않아서 아래 팥빵까지 먹고 나서야 비로소 든든.



역시 장모님께서 군산 여행 다녀오시다가 줄 서서 구해오신 팥빵. 
이성당 베이커리.

포장지에 필요한 정보가 다 있음.

English »
Spanish
Afrikaans
Albanian
Arabic
Armenian
Azerbaijani
Basque
Bengali
Belarusian
Bulgarian
Catalan
Chinese (Simp)
Chinese (Trad)
Croatian
Czech
Danish
Dutch
English
Esperanto
Estonian
Filipino
Finnish
French
Galician
Georgian
German
Greek
Gujarati
Haitian Creole
Hebrew
Hindi
Hungarian
Icelandic
Indonesian
Irish
Italian
Japanese
Kannada
Korean
Lao
Latin
Latvian
Lithuanian
Macedonian
Malay
Maltese
Norwegian
Persian
Polish
Portuguese
Romanian
Russian
Serbian
Slovak
Slovenian
Spanish
Swahili
Swedish
Tamil
Telugu
Thai
Turkish
Ukrainian
Urdu
Vietnamese
Welsh
Yiddish
 
팥소가 약간 달달하긴 한데, 범상치 않은 과정을 겪은 팥이 빵 속을 가득 채우고 있다.
가격을 몰라 가성비를 논하기 어려움.
여기에 생크림을 추가해 부피가 세 배 정도 되는 특이한 팥크림 빵도 있는데, 하나 먹으면 메스꺼울 정도로 양이...

이제, 다시 일터로.

2013/11/06 12:23

생채와 생강차 Letters from me

오늘은 어머니 생신이다. 이틀 전 토요일, JH 결혼식 때문에 K시에 갔다. 식이 끝나고 헤어지면서 YD가 한 마디 했다. 어머니 생신인데 혼자 내려왔어? 너도 참 어렵게 산다. 큰 아들만 데리고 온 YD도 고향 Y시에 들러 부모님과 저녁 먹기로 했단다. 고향 시골 두 노인의 건물은 변함없이 을씨년스러웠지만 다행히 내가 지난 추석 때 락스로 공들인 화장실은 아직까지 곰팡이가 내리지 않고 있었다. 어머니는 생채를 무치고 계셨다. 저녁을 나가서 먹자는 말에 두 노인은 손사레를 쳤다. 나가 먹어봐야 비싸기만 하고 맛도 없어. 사실 맞는 말이다.
English »
 

이어지는 내용

2013/10/31 16:27

Microsoft 프로그램 설치 및 제거 유틸리티 Letters from bits

"사용하려는 기능이 현재 연결되어 있지 않은 네트워크 리소스에 있습니다." 라는 에러 메시지는 제거하려는 소프트웨어에 대해 캐시된 설치 프로그램이 Windows에서 제거되었을 때 발생.

-최신 Microsoft Windows 업데이트가 설치되어 있는지 확인. 최신 업데이트는 Microsoft Windows 업데이트 페이지에서.
-실행할 것인지, 저장할 것인지 묻는 메시지가 나타나면 '저장'을 클릭.
-방금 다운로드한 "MicrosoftFixit.ProgramInstallUninstall" 유틸리티를 이중 클릭.
-Windows에 해당 프로그램이 이 컴퓨터를 변경하도록 허용할 것인지 묻는 메시지가 나타나면 '예'를 클릭.
-사용권 계약을 읽고 '동의'를 클릭. 유틸리티가 설치되고 나면 실행.
-프로그램 설치 및 제거 문제 해결사의 첫 화면에서 '문제를 검색하고 픽스 적용(권장)'을 선택.
-프로그램을 설치하는 데 문제가 있는지, 제거하는 데 문제가 있는지 묻는 메시지가 나타나면 '제거'를 선택.
-제거할 프로그램을 선택하라는 메시지가 나타나면 제거하는 데 문제가 있는 소프트웨어를 선택.

더 쉬운 방법은 Revo uninstaller freeware.


English »
 
English »
 
English »
 

2013/10/14 20:38

뜬금없이 양재천 나들이 Letters from me


주말 아침 두 녀석 데리고 지하철로, 걸음으로 양재천에 갔다. 예상 밖으로 잘 걸어다닌다. 

지영이가 지네같이 잎이 50개는 달린 기다란 나뭇잎을 주워 하나씩 뜯으며 '아빠 좋아, 아빠 나빠'를 중얼거린다. 

"야 이녀석아, 그걸로 하면 언제 끝나니. 그런 나뭇잎은 그렇게 뜯는 게 아니라 책 속에 끼워두는 거야."

"그럼 어떻게 되는데?"

"몇 년이 지나서 꺼내보면 바짝 마른 채로 반듯하게 펴지지. 너희가 그런 로망스를 알 리가 있겠냐만..."

"아, 그럼 그걸 꺼내서 아빠 좋아 아빠 나빠 하면 되겠네?"

"......"

멀리서 한참을 뜯던 시은이가 달려오며 한 마디 한다. 

"아빠, 드디어 끝났어. 난 아빠 좋아로 끝났어."

English »
 
English »
 

2013/09/24 13:44

45 Life Lessons, written by a 90 year old Letters from others

1. Life isn’t fair, but it’s still good.
2. When in doubt, just take the next small step.
3. Life is too short not to enjoy it.
4. Your job won’t take care of you when you are sick. Your friends and family will.
5. Don’t buy stuff you don’t need.
6. You don’t have to win every argument. Stay true to yourself.
7. Cry with someone. It’s more healing than crying alone.
8. It’s OK to get angry with God. He can take it.
9. Save for things that matter.
10. When it comes to chocolate, resistance is futile.
11. Make peace with your past so it won’t screw up the present.
12. It’s OK to let your children see you cry.
13. Don’t compare your life to others. You have no idea what their journey is all about.
14. If a relationship has to be a secret, you shouldn’t be in it.
15. Everything can change in the blink of an eye… But don’t worry; God never blinks.
16. Take a deep breath. It calms the mind.
17. Get rid of anything that isn’t useful.  Clutter weighs you down in many ways.
18. Whatever doesn’t kill you really does make you stronger.
19. It’s never too late to be happy.  But it’s all up to you and no one else.
20. When it comes to going after what you love in life, don’t take no for an answer.
21. Burn the candles, use the nice sheets, wear the fancy lingerie. Don’t save it for a special occasion. Today is special.
22. Overprepare, then go with the flow.
23. Be eccentric now. Don’t wait for old age to wear purple.
24. The most important sex organ is the brain.
25. No one is in charge of your happiness but you.
26. Frame every so-called disaster with these words, ‘In five years, will this matter?’
27. Always choose Life.
28. Forgive but don’t forget.
29. What other people think of you is none of your business.
30. Time heals almost everything. Give Time time.
31. However good or bad a situation is, it will change.
32. Don’t take yourself so seriously. No one else does.
33. Believe in miracles.
34. God loves you because of who God is, not because of anything you did or didn’t do.
35. Don’t audit life. Show up and make the most of it now.
36. Growing old beats the alternative — dying young.
37. Your children get only one childhood.
38. All that truly matters in the end is that you loved.
39. Get outside every day. Miracles are waiting everywhere.
40. If we all threw our problems in a pile and saw everyone else’s, we’d grab ours back.
41. Envy is a waste of time. Accept what you already have, not what you think you need.
42. The best is yet to come…
43. No matter how you feel, get up, dress up and show up.
44. Yield.
45. Life isn’t tied with a bow, but it’s still a gift.
English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What Time Is It Now?